尹대통령 “미래세대, 양국의 미래…한일, 자주 만나야”

  • 이메일 공유
  • 주소 복사
  • 밴드 공유
  • 네이버 공유
  • 카카오톡 공유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<출처: 대통령실> 

 

윤석열 대통령은 17일 일본 도쿄에서 한국인 유학생과 일본 대학생들을 만나 “미래세대의 청년 여러분을 위해서 한일 양국의 발전은 매우 중요한 일”이라고 강조했다.

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도쿄 게이오대에서 열린 ‘한일 미래세대 강연회’에서 “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한일 양국이 양국의 관계 개선과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것이야 말로 양국 공동 이익, 또 세계평화와 번영에 매우 중요하다”며 이같이 말했다.

윤 대통령은 “청년 여러분이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교류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도록 양국 정부 당국자는 물론이거니와 민간 분야의 리더들도 힘을 모아야 한다”며 “저와 기시다 총리도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했다.

그러면서 “여러분이 한국 청년들과 자유롭고 왕성하게 교류하고 협력한다면, 청년세대의 신뢰와 우정이 가져올 그 시너지를 우리들이 체감하는 데 긴 시간이 걸리지 않을 것”이라고 덧붙였다.

윤 대통령은 “여러분 미래 세대가 바로 한일 양국의 미래”며 “여러분이 미래를 생각하고 한국 청년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나가기를 기대한다”고 재차 강조했다.

 

송원섭 기자 (sws805@cajournal.co.kr)